이젠 어플을 거치지 않고 사이트에 접속해서 바로 글을 쓸 수 있게 되었네. 진즉에 이랬으면 오죽 좋아-_-;

아이폰에서 하루라도 빨리 사진도 올리고 위치정보도 올릴 수 있었으면 좋겠다.
Posted by 띠용 트랙백 0 : 댓글 1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마가진 2011.05.13 00:15 신고

    ㅎㅎ 이제 띠용님의 글이 자주 올라올 수 있게 되었네요.^^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sazangnim 2011.05.13 16:08 신고

    IT 기술 발전하는거 보면 정말 무서울정도예요. ㅎㅎ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매치어 2011.05.13 20:03 신고

    어라... 티스토리는 어플로만 글을 쓸 수 있나요? 설치형 텍큐와 비교해서 모바일 스킨도 있고 더 좋길래 당연히 지원할 줄 알았는데... 아, 그리고 글 밀어내기를 하셔서 그런가- 블로그를 바로 볼 수 있네요.(?)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13 23:16 신고

      원래는 안드로이드든 애플이든간에 웹브라우저상에서는 글을 못썼어요. 아이폰만이 어플로 글을 쓸 수 있었거든요.ㅎㅎ

      하지만 지금은 상황이 역전되어서 안드로이드폰에서는 사진도 올릴 수 있는데 아이폰은 어플로 써야지 완벽하게 글을 올릴 수 있게 됐네요;

      그리고 밀어내기를 하니까 깔끔하게 보여서 좋습니다.ㅋ

  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온새미로 2011.05.14 20:35 신고

    오잉? 전 웹상에서만 글 썼는데 어플도 있었군요 ㅋㅋㅋ 몰랐네 ^^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14 23:12 신고

      ㅇㅇ 어플부터 먼저 나와서 아이폰에서는 바로 글을 쓸 수 있었어.ㅎㅎ

  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rumors 2011.05.24 13:27 신고

    저는 아직 스마트한 사람이 아니라 생소하네요 ㅠㅠ
    사진 넣기나 긴 글 쓰는데도 힘든 점은 없는지 궁금해요~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24 21:47 신고

      긴 글 쓰는것도 괜찮아. 티스토리에서 제한 두는데 까지는 다 쓸 수 있어.ㅇㅇ

  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rightlife 2011.05.30 22:51 신고

    아직까지는 아쉬운 점이 보이지만
    점점 좋아지겠죠~

Hipstamatic | 201 | Flash did not fire | 2011:05:08 18:58:46


오늘은 5월에 딱 하나 있는 홈경기 날이었다. 상대는 그 때까지만 해도 1위를 달리고 있었던 포항. 부산은 리그 2연승을 달리고 있었지만 그래도 12위라는 하위권이라서 설마 포항을 이길 수 있을까 의심했다.

하지만 작년까지만 해도 우리 팀 감독이었던 황선홍 감독이 포항에서의 어느 인터뷰에서 부산 선수들은 전술이해도가 떨어져서 제대로 하지 못했다는 인터뷰에 부산선수들과 스탭진들은 당황하기 시작했었다고 한다. 그래서 강원 컵대회도 포기하고 이번 포항전을 벼르고 별렀던 선수들도 있었고, 부산팬 또한 그런 인터뷰에 분노하며 이번 경기는 꼭 이겨줬으면 하는 마음으로 이번 경기에 임하게 되었다.

경기는 2대1 우리의 승리로 끝나게 되었고, 우리는 포항에서의 승리에 기뻐하며 눈물도 흘리게 되었다. 선수들 또한 경기가 끝나고 나니까 다들 그라운드에 누워서 기뻐 어쩔줄 몰라했다. 그만큼 이겨버리고 싶었던 경기였기 때문. 특히 후반전에는 있는대로 잠그는걸 보고 마구 비난하긴 했지만 따지고 보면 얼마나 이기고 싶었을까 하는 마음에 마음이 찡해왔다. 특히 난 선수들을 믿지 못했었는데, 오늘에서야 비로소 나의 무식함을 깨닫게 되었다. 아이고 나 참ㅋㅋㅋ


암튼 이런 무식한 나를 뭐라도 하는듯이 경기는 이겼고 이 승리에 일주일 정도는 기분이 좋을것 같은데,  이번 주 수요일에도, 일요일 인천 원정에서도 나의 이런 의심증을 깔끔하게 없애줬으면 좋겠다.ㅠㅠ

아무튼 이겨줘서 고맙다. 흐엏ㅇ헝 
Posted by 띠용 트랙백 0 : 댓글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마가진 2011.05.09 00:33 신고

    황선홍감독이 무슨 생각으로 그런 말을 했는지 모르지만.. 실망인데요. ㅡㅡ
    ㅎㅎ 부산팀의 승리를 축하드립니다.^^d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09 08:18 신고

      그거 보니까 황당하더라구요-_-; 뭐 어쨌든간에 이겼으니 고마울 따름이죠 히히^^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inuit 2011.05.10 20:14 신고

    정말 대단한 부산입니다.
    초반에는 우리의 든든한 동반자였는데. 이젠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ㅠㅜ

    그나저나 저 사진은 아이폰으로도 저만큼 나오는게 신기할 정도로 멋지게 잘 나왔네요. ^^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10 21:09 신고

      엇 동반자께서 아직도 밑에 있으면 어떡합니까~! 위에 있으셔서 우리를 끌어당겨 주셔야죠.ㅋㅋㅋ

      아무래도 피치와 가까워서 저만큼 나온듯 싶어요. 설정을 달리하면 저것보다 훨씬 더 가까이 찍힌답니다^^; 요즘 폰카 정말 대단하죠?ㅎㅎ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민트쵸코칩 2011.06.06 00:34 신고

    저는 잠그고도 재미있는 경기가 있다는걸 알았어요 ㅋㅋ 아..진짜 눈물나게 고마웠던 포항전!!

5월 시작~!

2011.05.01 00:55 from day


내 블로그를 돌이켜보니 4월달은 블로그에 글 하나만 쓰고 트위터나 Path 등의 다른 인스턴트 사이트를 이용하느라 그냥 무방치해놓았었다. 아무래도 그것들은 머릿속을 정리하고 의견을 개진하는게 아니라 그 때 그 때의 순간을 기록하는것이니까 그랬던듯.

블로그에 소홀한 사이 몇 달 전부터 시작한 공부는 좀 더 안드로메다로 빠지게 되었고, 나의 일상 또한 이번달을 마무리 해야해서 정신없이 돌아가고 있다. 6월부터는 본격적으로 매달려야할듯. 게다가 거의 두 달동안이나 이기지 못해 언제 이길까 궁금했던 우리 팀은 어제 경기까지 3연승을 달리고 있으며 앞으로도 더 재밌을것 같은 기분이 든다.

어쩌다보니 블로그는 요즘들어 뒤쳐지는 트랜드가 되어버렸지만, 그래도 내가 생각이 많아지거나 혹은 기분이 꿀꿀할 때
 찾을 수 밖에 없는 마음의 안식처라 이렇게 편안하게 쓸 수 있게된다. 아무래도 트위터 등의 인스턴트 사이트는 한계가 있으니까. 게다가 지금의 나의 처지가 그런것에 계속 매달릴 수가 없으니 이제부터는 블로그에 조금 더 주안점을 두고 5월을 시작해야겠다.

그래, 5월도 힘차게 달려 보는거야. 아자아자~~!

 
Posted by 띠용 트랙백 0 : 댓글 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매치어 2011.05.01 05:18 신고

    어느덧 5월이군요. (꺼이꺼이)
    저는 예나 지금이나 블로그를 메인으로 삼고 싶지만 다른 사람들이 SNS에 집중하게 되면 블로그가 휑-해지고 저도 하기 싫어지더라구요. 블로그를 통한 소셜 네트워크...하면 갑자기 구글로 넘어가며 사라진 그곳(?)에 대한 아쉬움이 생기지만 어쩔 수 없죠.
    저도 트위터가 좀 심하게 인스턴트하단 기분이라 블로그를 버릴 수는 없단 느낌이네요.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01 22:51 신고

      아 진짜 시간 빨라요.ㅠㅠ

      요즘은 SNS에서만 반응을 얻을 수 있으니까 거의 중독적으로 들어가게 되지만 그래도 블로그는 계속 마음이 쓰이고 그렇네요.ㅎㅎ 예전에 구글로 넘어간 그곳이 계속 남아있었다면 지금 이런 걱정도 없이 트위터는 쳐다보지도 않았을텐데..라는 속상함은 있어요.

      그래도 뭐 이렇게 잘 살아있다고 보고를 할 곳이 있으니 블로그는 소중한 곳입니다.^^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쵸파블 2011.05.02 00:45 신고

    얼마 전까지는 블로그가 대세였던 적이 있었는데..
    나 다시 블로그질이요..ㅋ
    잇힝~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마가진 2011.05.02 23:00 신고

    예전에 티스토리 초대장을 배포한다고 하면 엄청 댓글이 달리곤 하였는데 요즘 상황을 보면 블로그의 위상이 많이 가라앉은 것을 실감합니다.^^;;
    인스턴트.. ㅎㅎ 정말 괜찮은 표현이군요.
    아무래도 더욱 삶이 바빠지고 순간순간의 감상을 다수와 나눌 수 있으니 SNS가 더욱 활성화 되는 것 같습니다.
    어찌보면 멀티미디어 일기장이 될 수도 있겠네요.^^;
    반면 감상을 보다 깊이 있게 담아내는 것은 블로그를 제일로 둬야 하겠지요.
    보다 깊은 내용과 감상을 담아낼 수 있으니.. ^^

    띠용님께서 다시 블로그에 힘을 주신다니 반갑기 그지 없습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03 10:18 신고

      제가 결심먹은만큼 잘 될지는 모르겠지만 예전보다는 좀 더 자주 써보려구요^^;

  4. addr | edit/del | reply 피글렛 2011.05.05 19:45 신고

    5월부터 저는 경기장에서 축구 보기로 했답니다. 9월까지는 달려봐야겠죠? 다시 추워지면 어찌될지---.

  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마가진 2011.05.06 22:32 신고

    아.. 축구선수인 윤기원선수가 자살했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올라왔네요.
    사실 윤선수에 대해선 잘 모르지만 젊고 뛰어난 운동선수가 차마 하지 말아야할 선택을 하고 떠나가셨다는 것이
    매우 안타깝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5.07 13:26 신고

      그리 젊고 앞날이 창창한 선수가 자살을 해서 충격이었어요.ㅠㅠ

  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번드피닉스 2011.05.07 19:25 신고

    그저 옛날이 그립습니다 ㅜㅅㅜ

  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rightlife 2011.05.09 22:51 신고

    다들 트위터니 뭐니 하지만 어떻게 보면 속 편하게 느릿느릿 소통하는 공간은 블로그만한데가 없는것 같아요.
    트위터 같은 SNS는 너무 즉각적이라 가끔 쓰는게 부담스러울 때가 있어요(하지만 제 트윗은 넘쳐나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