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저축은행의 부도사태

2011. 2. 17. 22:38 from day
오랫동안 부산의 든든한 저축창고이자 제2금융권에서 최고의 여신율을 자랑하며 나름 탄탄한 은행이었던 부산저축은행이 오늘 아침 갑작스러운 부도선언을 하게 되었다. 다른 중소규모의 저축은행은 망해도 이 은행은 절대로 망하지 않을것이라 여겼던 나는 큰 충격에 휩싸였다. 나와 관계된 사람들은 그 은행에 돈을 맡긴 사람이 제법 있었는데, 그 사건 때문에 아침부터 많이 불안해했다. 또한 본사 앞에서 대책을 의논하고자 모인 사람들의 사연 또한 가지각색이어서 많이 안타까웠다.

나도 한때는 그 은행에 소량의 돈을 예금했었고 이자를 받았던터라 그 은행이 이런 좋지 못한 상황을 맞이해야 한다는게 믿기지가 않는다. 제1금융권인 은행과 경쟁할 수 있는 은행이었는데 한순간에 무너져서 기분이 많이 착잡하다. 확실히 잡히지 않지만 뭔가 모를 불안감이 엄습해오기도 하고.

잘 해결되었으면 좋겠다. 제발.
Posted by 띠용 트랙백 0 : 댓글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마가진 2011.02.17 23:53

    내고장 지역명이 있는 은행이라 상심이 더 크셨겠네요. ㅡㅡ;;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2.18 14:02 신고

      아무래도 그렇죠; 뭐 제가 알았던 부도사태까진 아니고 영업정지 6개월이라는데 은행이 그정도 기간동안 영업을 못하면 난감한거겠죠;

      들리는 말로는 부산저축은행이 나름 탄탄했는데 대전에 있는 저축은행을 떠안게 되어서 그렇다는 말도 들리네요;

      안그래도 간당간당했는데 이렇게 무너질줄이야ㅠㅠ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소민(素旼) 2011.02.18 19:38 신고

    전 그 사연이 제일 안타깝더라구요. 아파트 잔금 치러야되는데 돈이 대전저축은행에 있었고, 그래서 우선 급한데로 다른 자기가 사용하던 은행에서 찾아서 치르려고 했더니 그 은행이 부산저축은행이었다...던...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번드피닉스 2011.02.19 15:20

    불변처럼 건재할거 같았던게 무너지는건 순식간이네요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