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현, 정성훈 전북 이적

2011. 1. 11. 19:54 from 축구

아침에 인터넷을 켜자마자 접하게 된 소식이었다. 어제쯤부터 두 선수가 전북에 이적을 하고 임상협과 모 선수가 부산으로 온다는 소식에 어이없어했는데, 그게 사실로 드러난것이었다. 특히 두 선수가 전북옷을 입고 밝게 웃고 있는 사진은 충격으로 다가왔다.

이승현 같은 경우엔 2006년도쯤에 입단하여 입단한 지 얼마 안되어서 골을 참 많이도 넣은 선수였다. 빠른 발을 이용해서견고한 수비수들의 사이를 뚫고 사이드라인을 파고 들 때는 희열을 느꼈고, 골을 넣고 나서도 참 기쁘게 해주었다. 하지만 그가 반짝한 해는 얼마 가지 않았고, 한동안 계속 부상과 슬럼프를 달고 다녀서 많이 안타까웠다. 그러나 우리들은 이승현이 부산의 프렌차이즈 선수로 남길 바랬었다. 그만큼 아끼고 사랑할만한 가치가 있었기 때문에. 하지만 안감독님의 마음엔 들지 않았나 싶더니 전북으로 이적결심을 했었나보다.

정성훈은 부산의 박성호와 트레이드 된 선수인데, 이 선수의 평이 박성호와 비슷한 선수라고 해서 다들 반신반의 했었다. 박성호가 딱히 잘하진 못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우려와는 달리 부산에서 꽃을 피웠고, 늦은 나이에 국가대표까지 선발되는 행운을 얻을 정도로 참 잘해줬던 선수였다. 큰 키와 우람한 몸매로 다른 팀들의 수비를 뚫어내고 헤딩으로 골을 넣을 땐 기분이 참 좋았는데, 이 선수도 부산에 계속 남아줬으면 했는데 이렇게 전북으로 가버렸네.


이 소식에 아무리 무덤덤해지려고 해도 나의 축구팬 인생에 큰 획을 그어주었던 두 선수가 전북으로 이적한게 마음에 남는다. 많이 그리울듯.ㅠㅠ
Posted by 띠용 트랙백 0 : 댓글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피글렛 2011.01.11 22:14

    드디어 이적시장이 시작되었군요.
    K리그 직접 못본지 1년이 다 되어가네요. ㅠ.ㅠ
    올해는 꼭 가볼까 합니다.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민트쵸코칩 2011.01.12 02:43 신고

    승현선수는 승조선수 있는데로가서 잘된 것 같아요. 둘이 잘 맞는 것 같아서~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온새미로 2011.01.12 16:54

    어휴 충격이네요.. 엥 트레이드? 이요한은 다시 인천으로 오나.. 싸이스킨 낚고 ㅋㅋ 요한이도 인천에 있을때야 뭐 나름 잘해주긴 했어요~ 부상당하고 어쩌고 해서 잘 못나와서 그렇지 ㅎㅎ
    팬들한테도 잘해주긴 했는데. 지금은 애가 변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부산팬들한테 잘~ 해주겠죠!!
    저야 뭐 선수들 보내는거에 해탈했으니 ㅠㅠ 그런데 이번 전남으로 세명 보낸거는 진짜 돌겠더군요.......

    • addr | edit/del BlogIcon 띠용 2011.01.12 19:15 신고

      인천빠들도 나름 희망을 가졌을텐데 의외로 부산에 온게 신기하네.ㅎㅎ
      근데 진짜 아무리 감독이 바뀌어서 선수를 내보내는게 당연하다손 쳐도 그 핵심선수들을 내보낼줄 몰랐다;; 그렇다고 받아 온 선수가 준 선수급의 핵심선수도 아닌거 같아서 어안이 벙벙-_-